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러, 북한 경유 가스관 건설 사업 논의 재개"

송고시간2018-06-15 17:33

(모스크바=연합뉴스) 유철종 특파원 = 러시아 국영가스회사 '가스프롬'이 한국 측과 북한 경유 가스관 건설 사업에 대한 논의를 다시 시작했다고 가스프롬 고위 인사가 15일(현지시간) 밝혔다.

타스 통신에 따르면 비탈리 마르켈로프 가스프롬 부사장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최근 들어 정치적 상황이 상당히 달라졌으며 한국 측이 가스프롬에 해당 프로젝트(가스관 건설 프로젝트) 재개에 대해 문의해 왔다"면서 "이와 관련한 일련의 협상이 열렸고 지금도 진행 중이다"고 밝혔다.

마르켈로프 부사장은 그러나 양측 협상의 구체적 내용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러시아 극동에서 출발, 북한을 경유해 한국까지 이어지는 파이프라인을 건설해 러시아산 천연가스를 수입하기 위한 가스관 건설 프로젝트는 지난 2011년부터 관련국 간에 논의되기 시작했으나 이후 북핵 문제 악화로 협상이 중단됐다.

현지 소식통에 따르면 한국가스공사 지도부가 최근 러시아를 방문해 가스프롬 측과 가스관 건설 및 러시아 가스 도입 문제 등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가스프롬 로고 [리아노보스티=연합뉴스]

가스프롬 로고 [리아노보스티=연합뉴스]

cjyo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