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공항공사 진수연 과장, 국내 첫 여성 유엔민간항공보안 교관

송고시간2018-06-15 17:27

국제민간항공기구(ICAO) 항공보안 국제교관 인증과정 합격

진수연 과장 [한국공항공사 제공=연합뉴스]
진수연 과장 [한국공항공사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한국공항공사는 항공기술훈련원 진수연(30·여) 과장이 유엔 전문기구인 국제민간항공기구(ICAO)가 선발하는 항공보안 국제교관에 최종 선정됐다고 15일 밝혔다.

국내에는 총 7명의 ICAO 국제교관이 활동 중이며 진 과장은 국내 첫 여성 ICAO 항공보안 국제교관이다. 전세계 228명의 ICAO 항공보안 국제교관 중 여성 교관은 50명에 불과하다.

진 과장은 지난 5·6월 ICAO가 태국 방콕에서 진행한 'ICAO 항공보안 국제교관 인증과정'에 최종합격했다.

ICAO 항공보안 국제교관은 ICAO를 대표해 전 세계 항공보안 담당자에게 강의하는 최고 수준의 전문가다. 해당 자격을 취득하기 위해서는 5년 이상의 항공보안 현장 경험과 국가 인증 항공보안 교관 자격이 있어야 한다.

또 ICAO의 항공보안 시험과 영어 등 언어 평가도 통과해야 한다.

p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