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NH저축은행, 정상고객 2만명에 상환 독촉 문자 '착오'

송고시간2018-06-15 16:31

(서울=연합뉴스) 한혜원 기자 = NH저축은행이 정상고객 2만여명에게 채무 상환 독촉문자를 잘못 보내는 일이 발생했다.

NH농협금융지주는 NH저축은행이 지난 14일 오후 2시14분께 햇살론 연체 채무자 28명에게 '기한의 이익'이 상실된다는 문자메시지를 보내는 과정에서 담당 직원의 착오로 연체 채무자가 아닌 고객 2만972명에게도 독촉문자를 보냈다고 15일 밝혔다.

저축은행 측은 13분 뒤인 오후 2시27분께 정정과 사과 문자를 해당 고객에게 보냈고, 홈페이지에 사과문을 올렸다.

농협금융은 "오류로 인한 고객 피해 금액은 발생하지 않았다"며 "유사한 사례가 일어나지 않도록 내부통제 시스템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NH저축은행, 정상고객 2만명에 상환 독촉 문자 '착오' - 1

hye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