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반도 해빙] 유엔총장 "평화·비핵화 중요한 이정표"

송고시간2018-06-12 23:44

"지금의 중대한 기회 잡아야"…회담전 북미정상에 서한

트럼프·김정은, 공동합의문에 서명한 뒤 악수
트럼프·김정은, 공동합의문에 서명한 뒤 악수

(싱가포르 AFP=연합뉴스) 역사적 첫 북미정상회담이 열린 12일(현지시간) 싱가포르 센토사 섬 카펠라호텔에서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오른쪽)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공동합의문에 서명한 뒤 악수하고 있다.
lkm@yna.co.kr

(뉴욕=연합뉴스) 이귀원 특파원 = 안토니오 구테흐스 유엔사무총장은 12일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평화체제 구축, '새로운 미래' 등을 약속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싱가포르 정상회담에 대해 "지속가능한 평화와 완전하고 검증 가능한 한반도 비핵화의 진전에서 중요한 이정표"라며 환영했다.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이날 스테판 두자릭 대변인을 통해 발표한 성명에서 "모든 당사국은 지금의 중대한 기회를 잡아야 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북미정상회담 전에 양국 정상들에게 보낸 서한에서도 언급했었다면서 "앞으로 놓인 길은 협력과 양보, 공동의 목표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유엔 안보리 결의에 맞춰 현재, 그리고 이전의 합의들을 이행하는 것은 인내와 국제사회의 지지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또 유엔은 현재 진행되는 과정을 전적으로 지원할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다.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전날 기자들에게 핵 전문가들로 구성된 국제원자력기구(IAEA) 등을 거론하면서 북미정상회담에 대해 "핵심 당사국들의 요청이 있으면 유엔의 관련 파트는 검증을 포함해 어떤 식으로든 이 과정(비핵화)을 지원할 준비가 돼 있다"고 밝힌 바 있다.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
[EPA=연합뉴스]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 [EPA=연합뉴스]

lkw777@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