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미일 외교장관 14일 서울서 회담…비핵화 공조방안 협의

송고시간2018-06-11 19:51

한미→한미일→한일 연쇄 회동… 공동 기자회견도 개최

한미일 외교장관 회담(PG)
한미일 외교장관 회담(PG)

[제작 이태호] 사진합성, 일러스트 * 사진 AP

(서울=연합뉴스) 이상현 기자 =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 개최후 한국·미국·일본 3국의 외교장관이 서울에서 모인다.

외교부는 11일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북미정상회담 직후인 13∼14일 방한해 회담 결과를 우리와 공유하고, 향후 완전한 비핵화 및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한 한미 공조 방안 등에 대해 협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폼페이오 장관과 한미 외교장관회담을 하는 데 이어, 고노 다로(河野太郞) 일본 외무대신과 함께 한미일 외교장관회담 및 공동 기자회견도 개최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외교부는 이와 관련, 한미 외교장관회담과 한미일 외교장관 회담은 14일 오전 열릴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같은 날 오찬을 겸한 한일 외교장관회담이 열려 한반도 문제 및 한일관계 발전 방향 등을 비롯한 상호 관심사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라고 외교부는 덧붙였다.

앞서 미국 국무부는 폼페이오 장관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을 수행한 뒤 13∼14일 서울을 방문해 한미일 외교장관 회담을 개최한다고 밝힌 바 있다.

hapyr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