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대통령 "전환기 국정운영 어느 때보다 중요…치밀히 챙겨야"

송고시간2018-06-11 17:51

대통령·총리 주례회동…"근로시간 단축 취지 희석되는 일 없어야"

"국정운영의 절반은 정책홍보…정확히 설명해야"

(서울=연합뉴스) 성혜미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6·12 북미정상회담과 6·13 지방선거 이후 전환기 국정운영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이뤄진 이낙연 국무총리와의 제37차 주례회동에서 이같이 말하고 "총리를 중심으로 한 내각이 정책현안, 민생현안 하나하나를 치밀하게 챙겨달라"고 당부했다고 총리실이 보도자료를 통해 전했다.

[자료사진=연합뉴스]
[자료사진=연합뉴스]

문 대통령은 특히 다음 달부터 시행되는 주 52시간 근무제와 관련, "일선 현장의 혼란으로 근로시간 단축 취지가 희석되는 일이 없도록 총리가 중심이 돼 준비상황과 대책을 점검하라"고 주문했다.

이와 관련, 이 총리는 고용노동부가 근로시간 단축에 따른 구체적인 행정해석 사례와 판례 등이 담긴 책자를 이번 주에 배포하고, 일선 현장의 행정해석 요청에 신속하게 응답할 수 있도록 창구를 명확하게 지정할 계획이라고 문 대통령에게 보고했다.

이 총리는 또한 "국민의 발인 노선버스가 오는 7월 정상 운행되도록 범정부적으로 현장을 점검하고 지원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소방관들이 겪는 스트레스 등 정신건강 문제와 관련, "소방복합치유센터 건립 전에 종합병원, 민간 우수시설 등을 이용할 수 있도록 모든 조치를 강구하라"고 주문했다.

이 총리는 오는 2022년 개원 목표로 추진 중인 소방복합치유센터(300병상) 건립 사업이 당초 계획대로 차질없이 이뤄지고 있으며, 현재 후보지를 압축 중이라고 보고했다.

이와 함께 문 대통령은 "국정운영의 절반은 정책홍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하나의 새 정책으로 우리 사회와 국민의 삶, 노동자와 기업에 어떤 긍정적 효과가 있는지, 또 이러한 과정에서 제기되는 일부 문제점은 무엇이고 어떻게 보완할 것인지에 대해 공직자가 국민에게 정확히 설명하고 전달하는 노력을 더 각별히 기울여야 한다"고 당부했다.

나아가 문 대통령은 최저임금 인상 및 최저임금 산입범위 확대를 둘러싼 논란에 대해 "더 잘 설명해야 한다"는 취지의 주문을 한 것으로 전해다.

한편, 문 대통령과 이 총리는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북미정상회담 이후의 북한 비핵화 및 남북협력방안 등 향후 대응방향에 대해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noano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