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프로듀스48'측, 우익 논란에 "정치적 이념과 무관"

송고시간2018-06-11 16:57

"한일전으로 보지 말아달라"

한일합작 글로벌 아이돌 프로젝트 '프로듀스 48'
한일합작 글로벌 아이돌 프로젝트 '프로듀스 48'

(서울=연합뉴스) 진연수 기자 = 1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Mnet '프로듀스 48' 제작발표회에서 한일 연습생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6.11 jin90@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프로듀스48'은 정치적 이념과 전혀 관련이 없습니다. 프로그램이 문화 교류의 시작이 되면 좋겠습니다."

11일 서울 강남구의 한 호텔에서 열린 '프로듀스48' 제작발표회에서 제작진은 이 프로그램에 참가하는 일본 AKB48의 우익 논란에 대해 이같이 입을 열었다.

'프로듀스 48'은 엠넷의 아이돌 선발 프로그램인 '프로듀스 101'과 아키모토 야스시의 AKB48 시스템을 결합한 프로젝트다.

앞서 인터넷상에서 AKB48이 야스쿠니 신사 앞에서 공연하거나 욱일기가 그려진 옷을 입고 전쟁을 미화하는 연출의 공연을 했다는 사실이 알려지자 비판의 목소리가 거세졌다.

한일 연습생 군단
한일 연습생 군단

(서울=연합뉴스) 진연수 기자 = 1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Mnet '프로듀스 48' 제작발표회에서 한일 연습생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6.11 jin90@yna.co.kr

김용범 엠넷 국장은 "AKB48은 정치적 이념과 전혀 관련이 없고 저희도 정치 성향을 띌 이유가 없다"고 말했다.

그는 "한일 사이의 반감을 풀기 위해서는 문화 교류가 필요하다고 본다"며 "'프로듀스48'은 예능 프로그램에 불과하지만, 한국과 일본 두 나라 연습생들이 꿈을 이뤄나가는 과정을 통해서 정치 이념을 넘어선 대화의 창구를 만들고 두 나라가 서로를 이해할 수 있다면 프로그램으로서는 최고의 성과일 것 같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제작진은 "AKB48의 소속사인 AKS가 '종합엔터테인먼트 문화 기업으로 정치적 색채를 갖지 않으며 엠넷과 함께 문화 교류에 집중하고 있다'고 공식 입장을 냈다"고 전했다.

연출을 맡은 안준영 PD도 "아시아, 글로벌 아이돌을 꿈꾸는 친구들이 한곳에 모여서 성장하는 내용을 그리고 싶었다"며 "한일전으로 보지 않으셨으면 좋겠다"고 강조했다.

출연하는 한국과 일본 연습생의 실력 차이로 지적되는 부분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안 PD는 "한국 연습생들은 데뷔하기 전에 실력을 많이 키우지만 일본은 데뷔 이후에 성장하는 방식이다"며 "이번 주 방송을 보면 한국과 일본이 아이돌을 바라보는 차이를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96명의 연습생 군단
96명의 연습생 군단

(서울=연합뉴스) 진연수 기자 = 1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Mnet '프로듀스 48' 제작발표회에서 96명의 한일 연습생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6.11 jin90@yna.co.kr

dy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