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궁중족발 사태 막는다'…소상공인, 임대차 분쟁센터

송고시간2018-06-11 15:43

'궁중족발 사태 막는다'…소상공인, 임대차 분쟁센터 - 1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소상공인연합회가 '제2의 궁중족발' 사태를 막기 위해 '소상공인 상가임대차 분쟁신고센터'를 운영한다.

연합회는 11일 신고센터 현판식에서 "임차 소상공인들의 눈물을 닦아주기 위해 법률지원 등 최선을 다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서촌 궁중족발 사태의 재발을 막기 위해선 국회가 상가임대차보호법 개정에 나서야 한다"고 주장했다.

'궁중족발' 사장은 기존보다 몇 배 높은 보증금과 월세를 요구한 건물주와 갈등을 겪다 폭행혐의로 최근 구속됐다.

연합회는 "폭력 자체는 정당화될 수 없으나 이 사건의 이면에는 급작스러운 임대료 폭등으로 한가족이 절망에 빠지는 폭압이 있었음을 간과해선 안 된다"고 강조했다.

연합회는 "감당할 수 없는 큰 폭의 임대료 인상은 영세 소상공인들에게는 생계를 포기하라는 말과 다름없는 엄청난 폭력"이라며 "국회는 상가임대차 계약갱신 요구권 행사 기간을 5년에서 10년으로 하루빨리 연장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kamj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