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종로4가 시계골목 연쇄방화 추정 화재…경찰, 용의자 추적

송고시간2018-06-11 13:08

예지동 연쇄 화재 첫 번째 발화지점
예지동 연쇄 화재 첫 번째 발화지점

(서울=연합뉴스) 11일 오전 1시 16분께 서울 종로구 예지동의 일명 '시계골목'에서 방화로 추정되는 연쇄 화재가 발생했다. 사진은 첫 번째 발화지점에서 오토바이가 불에 타는 장면. 2018.6.11 [서울 종로소방서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서울 종로4가 상가 밀집지역에서 연쇄 방화로 추정되는 불이 나 경찰이 용의자를 쫓고 있다.

11일 오전 1시 16분께 종로구 예지동 금은방 밀집 지역인 일명 '시계 골목'에 세워진 오토바이에서 라이터를 이용한 방화로 보이는 화재가 발생했다.

당시 이 지역을 순찰하던 세운4구역 안전관리 현장통제실 경비원이 이를 발견하고 119에 신고했다.

첫 번째 화재 직후 이 장소에서 골목길을 따라 북동쪽으로 약 70m 떨어진 다른 지점에서 불이 났고, 이어 두 번째 화재장소 바로 맞은편 상가에서도 불이 났다.

연쇄 화재는 모든 상가가 문을 닫은 심야 시간대에 발생했고, 첫 번째 화재 신고로 이미 소방대가 다수 출동해 있던 상황에서 후속 화재가 일어나 큰 피해 없이 모두 진화됐다.

소방과 경찰 등 126명과 장비 34대가 동원돼 불을 껐다. 인명피해는 없었으며 오토바이와 집기류 등이 불에 타 소방 추산 30만6천 원가량의 재산 피해가 났다.

[서울 종로소방서 제공]

유튜브로 보기

경찰은 이에 앞서 11일 0시 30분께 인근 호텔 옥외 주차장에서 트럭 방화 미수 사건이 발생했으며, 연쇄 방화와의 연관성 여부를 확인 중이라고 전했다.

경찰은 진화 직후 1시간 동안 현장 감식을 벌였으며 주변 폐쇄회로(CC)TV 영상 등을 토대로 방화범을 추적하고 있다.

예지동 연쇄 화재 세 번째 지점
예지동 연쇄 화재 세 번째 지점

(서울=연합뉴스) 11일 오전 1시 16분께 서울 종로구 예지동의 일명 '시계골목'에서 방화로 추정되는 연쇄 화재가 발생했다. 사진은 세 번째 발화지점에서 오토바이가 집기류가 불에 탄 장면. 2018.6.11 [서울 종로소방서 제공=연합뉴스]

j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