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셀트리온 항암제 '트룩시마' 유럽 18개국 판매

송고시간2018-06-11 11:44


셀트리온 항암제 '트룩시마' 유럽 18개국 판매

트룩시마 [셀트리온헬스케어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트룩시마 [셀트리온헬스케어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기자 = 셀트리온헬스케어[091990]는 혈액암 치료용 바이오시밀러(바이오의약품 복제약) '트룩시마'가 출시 1년 만에 유럽 18개국으로 판매를 확대했다고 11일 밝혔다.

트룩시마는 혈액암의 일종인 비호지킨스림프종과 자가면역 질환인 류마티스관절염 등에 쓰는 셀트리온[068270]의 항암 바이오시밀러다. 오리지널 의약품은 바이오젠이 개발하고 로슈가 판매하는 '맙테라'(해외 판매명 리툭산)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지난해 4월 영국에서 트룩시마를 처음 출시한 데 이어 독일, 프랑스, 스페인, 이탈리아 등 총 18개국까지 판매 국가를 확대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 관계자는 "트룩시마는 풍부한 임상 데이터를 앞세워 빠르게 시장을 점유해 네덜란드에선 58%, 영국에선 43%의 시장 점유율을 기록하고 있다"며 "연말까지 유럽 전역으로 유통망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램시마, 트룩시마 등 셀트리온 바이오시밀러의 해외 판매 및 유통을 담당하는 계열사다.

jand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