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한생명 종신보험을 연금보험처럼 판매"…피해 경찰들 민원

송고시간2018-06-11 11:40

금감원에만 148건 민원 접수…109건 조정 완료

신한생명 [연합뉴스TV 제공]
신한생명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 신한생명의 종신보험을 저축성보험으로 알고 가입했던 경찰들이 대거 금융감독원에 민원을 제기하는 일이 벌어졌다.

11일 금감원에 따르면 지난 5월부터 최근까지 전국에서 총 148명의 경찰이 금감원에 민원을 제기했다.

대부분 연금을 받는 저축성 보험인 줄 알고 가입했는데 알고 보니 사망 시 보험금이 나오는 종신보험이어서 피해를 봤다는 내용이었다.

지난 4월 경찰청 내부 게시판에 이 같은 피해를 봤는데 금감원에 민원을 제기했더니 보험료를 돌려받았다는 글이 올라오자 같은 피해를 본 경찰들이 대거 금감원과 신한생명에 민원을 신청한 것이다.

금감원에서는 지난해까지 신한은행이 경찰공무원 대출사업권(참수리 대출)을 갖고 있다 보니 계열사인 신한생명과 계약한 GA(보험대리점)들이 이를 영업망으로 활용하면서 경찰들에게 집중적으로 상품을 판매한 것으로 보고 있다.

문제는 이 과정에서 종신보험을 연금보험처럼 설명해 불완전 판매가 발생했다는 것이다.

금감원 관계자는 "현재 148건의 민원 중 109건이 조정됐으며 나머지도 조정을 진행하고 있다"며 "신한생명에 직접 이의를 제기한 소비자들도 있어 신한생명에 소비자보호 차원에서 적극적으로 대응할 것을 요청한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laecor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