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초중고 진로교육 현황조사…의견수렴·취약계층 고려도 파악

송고시간2018-06-11 12:00

총 1천200개교 교원·학생·학부모 5만800명 대상

진로체험하는 학생들 [연합뉴스 자료사진]
진로체험하는 학생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세종=연합뉴스) 고유선 기자 = 교육부는 12일부터 다음 달 13일까지 전국 1천200개 학교를 대상으로 '2018년 초·중등 진로교육 현황조사'를 실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진로교육 현황조사는 진로교육법에 따라 초·중·고교의 진로교육 관련 인력과 시설, 프로그램 운영 및 인식 등을 파악하는 조사다.

2007년부터 매년 실시하고 있으며 올해 조사 대상은 초·중·고교 각 400곳씩 모두 1천200개 학교의 교장·교감과 진로전담교사, 학생·학부모 등 5만800명이다.

인력·예산·공간을 비롯한 학교 진로교육 환경과 진로교육 프로그램, 진로전담교사 역량 개발, 만족도 등 158개 항목을 온라인으로 조사한다.

특히 올해는 학교 진로교육이 현장 수요를 반영하는지 파악하고자 진로교육 계획을 수립할 때 학생·학부모의 의견수렴을 거쳤는지, 프로그램을 짤 때 취약계층 특성을 고려했는지에 대한 문항을 신설했다.

올해 조사 결과는 12월에 발표하며 초·중등 진로교육 정책 수립과 관련 연구에 활용된다.

cind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