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1∼10일 수출액 2.0% 늘어…일평균 기준으론 19.0%↑(종합)

송고시간2018-06-11 09:16

석유제품·車·반도체 '증가'…무선통신기기·선박 '부진'

한국 수출 증가 (PG)
한국 수출 증가 (PG)

(세종=연합뉴스) 민경락 기자 = 6월 들어 수출이 반도체와 석유제품 등을 중심으로 안정된 증가세를 유지하고 있다.

11일 관세청에 따르면 6월 1일부터 10일까지 수출액은 124억 달러로 1년 전보다 2.0% 증가했다.

17개월 연속 증가하던 수출은 지난 4월 1.5% 줄었지만 5월 두 자릿수 증가율을 기록하며 한 달 만에 다시 반등한 바 있다.

반도체 [연합뉴스TV 제공]
반도체 [연합뉴스TV 제공]

올해 6월 1∼10일은 1년 전 같은 기간과 비교하면 조업일수가 하루 적은 6일이었지만 10일간 전체 수출은 증가세를 유지했다.

조업일수를 고려한 일평균 수출액은 20억6천만 달러를 기록, 1년 전보다 19.0% 늘었다.

품목별로 보면 반도체(28.9%), 석유제품(43.5%), 승용차(41.4%) 등이 증가했고 무선통신기기(-14.7%), 선박(-84.5%) 등은 감소했다.

국가별로는 중국(22.7%), 미국(4.8%), 유럽연합(EU·18.1%), 일본(3.0%) 등은 늘었고 베트남(-24.3%), 싱가포르(-41.4%) 등은 줄었다.

석유 (PG)
석유 (PG)

1∼10일간 수입은 140억 달러로 2.4% 늘었다. 유가 상승에 따라 원유(30.1%)와 가스(112.7%) 수입액이 급증했다.

이 기간 무역수지는 15억8천만 달러 적자를 기록했다.

정부는 당분간 주요국의 제조업 경기 상승 흐름이 계속되고 국제유가 상승 등에 따른 우리 주력품목 단가 상승으로 전반적인 수출 증가세는 유지될 것으로 보고 있다.

다만 신흥국 경기 위축 등 대외 요인과 기저효과 등에 의해 일부 월별 등락이 있을 수 있다는 관측도 있다.

roc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