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케아, 2020년까지 일회용 플라스틱 제품사용 중단

송고시간2018-06-11 08:51

이케아, 2020년까지 일회용 플라스틱 제품사용 중단 - 1

(서울=연합뉴스) 윤선희 기자 = 이케아그룹은 2020년까지 전 세계 모든 매장과 레스토랑에서 일회용 플라스틱 제품사용을 중단하기로 했다고 11일 밝혔다.

이케아는 일회용 플라스틱 제품을 대체할 지속 가능한 제품을 2020년 1월까지 개발해 선보일 계획이다.

이번에 홈퍼니싱 제품군 중 생산이 중단되는 일회용 플라스틱 제품은 빨대, 접시, 컵, 냉동보관용 백, 쓰레기봉투, 그리고 플라스틱이 코팅된 종이 접시와 컵 등이다.

그룹이 운영하는 전 세계 29개국의 모든 레스토랑과 비스트로, 카페에서도 플라스틱 포크와 나이프, 스푼, 접시 등이 사라진다.

이케아는 2030년까지 지역 사회와 지구에 지속가능한 의미 있는 변화를 실천하기 위해 '사람과 지구에 친화적인 전략(People & Planet Positive Strategy)'을 발표하고 이를 실현하기 위한 실행공약도 발표했다.

이 회사는 앞으로 건강하고 지속가능한 생활, 자원순환 지원과 기후변화 대응, 공정하고 포용하는 사회 등 3개 분야에 초점을 두고 모든 제품 디자인할 때 재생 또는 재활용이 가능한 소재만 사용하기로 했다. 이를 기반으로 식물성 기반의 푸드 메뉴 다양화,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온실가스 발자국 제품 당 평균 70% 감축, 2025년까지 그룹 내 소비자 배송 과정에서 이산화탄소 배출 '제로' 달성 등 활동을 해나가기로 했다.

이케아는 "앞으로 모든 제품에 소재와 자원을 더욱 전략적으로 사용하고 추후 재활용 또는 재사용될 수 있게 하려고 디자인 초기 단계에서부터 힘쓸 것"이라고 강조했다.

indig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