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태환, 미국대회 자유형 400m 예선 1위로 결승행

송고시간2018-06-11 07:03

박태환 국가대표선발전서 '4관왕'
박태환 국가대표선발전서 '4관왕'

(광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30일 오후 광주 광산구 남부대시립국제수영장에서 열린 '2018 국제대회 수영국가대표 선발대회' 남자 자유형 1천500m 결선에 출전한 박태환(인청시청)이 입수하고 있다. 이날 박태환은 자유형 1천500m에서도 1위를 기록해 이번 국가대표선발전에서 4관왕을 차지했다. 2018.4.29
pch80@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한국 수영 간판 박태환(29·인천시청)이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을 앞두고 경기력 점검 차원에서 출전한 미국대회 자유형 400m 예선을 1위로 가볍게 통과했다.

박태환은 10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타클래라 조지 F. 헤인즈 국제수영센터에서 열린 2018 TYR 프로 수영 시리즈 대회 마지막 날 남자 자유형 400m 예선에서 3분52초51로 가장 먼저 터치패드를 찍었다.

자유형 400m는 박태환이 2008년 베이징 올림픽에서 한국 수영 역사상 첫 금메달을 목에 건 종목이다.

이 종목 자신의 최고기록은 2010년 광저우 아시안게임 금메달을 따며 작성한 3분41초53이다.

박태환은 올해 4월 국가대표 선발전 자유형 400m에서 예선 3분54초93, 결승 3분46초50을 기록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박태환은 현지시간 기준 오후에 열릴 자유형 400m 결승을 끝으로 이번 대회를 마감한다.

한편, 박태환과 호주 전지훈련에 동행했던 구기웅(안양시청)은 자유형 400m 예선에서 3분58초14로 10위를 기록해 9위까지 주어지는 결승행 티켓을 얻지 못했다.

4b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