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흐리고 더위 '주춤'…전국 곳곳에 산발적으로 비

송고시간2018-06-11 05:24

소나기 피하는 시민
소나기 피하는 시민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황재하 기자 = 월요일인 11일 전국에 구름이 많은 가운데 전남 남해안과 경상은 낮까지, 제주는 밤까지, 강원 영동은 오전까지 가끔 비가 오겠다.

강원 영동과 강원 영서 중·북부를 제외한 중부지방에는 오후부터 밤까지, 경상 동해안을 제외한 남부지방에는 오후부터 다음날 새벽까지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이번 소나기는 지역마다 강수량 차이가 크고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를 동반하겠으며 전라 동부 내륙에서는 우박도 떨어질 가능성이 있다.

예상 강수량은 남부지방 10∼40㎜, 중부지방과 제주 5∼20㎜다.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18.8도, 인천 16.8도, 수원 18.4도, 춘천 17.1도, 강릉 15.6도, 청주 19.1도, 대전 18.3도, 전주 17.9도, 광주 19.2도, 제주 18.2도, 대구 15.7도, 부산 16.1도, 울산 15.6도, 창원 16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18∼25도로 평년보다 낮게 예보됐고, 강원 영동과 경상 동해안은 20도 안팎으로 평년보다 3∼5도 낮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모든 권역에서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강원 산지에는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고 남해와 동해에는 바람이 강하게 불겠다.

동해 남부와 남해, 제주 해상에 풍랑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매우 높게 일 것으로 보인다. 대부분 해상에 안개가 낄 것으로 보이며 돌풍과 천둥·번개가 치는 곳도 있겠다.

남해안은 높은 물결이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다. 지구와 달이 가까워지는 천문조 현상에 따라 바닷물이 높은 기간인 만큼 남해안 저지대는 침수 피해에 대비할 필요가 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와 먼바다에서 1∼4m와 1.5∼4m, 남해 앞바다와 먼바다에서 0.5∼4m와 1.5∼4m로 높게 일겠다. 서해 앞바다와 먼바다는 0.5∼1.5m와 0.5∼2.5m로 일겠다.

jae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