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LG전자 "G7 씽큐에 AR 스티커 추가…업데이트 뒤 이용"

송고시간2018-06-10 10:00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LG전자[066570]는 프리미엄 스마트폰 G7 씽큐(ThinQ)에 '증강현실(AR) 스티커' 기능을 추가한다고 10일 밝혔다.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완료하면 카메라 모드에 AR 스티커가 추가된다.

AR 스티커는 움직이는 캐릭터나 글씨 등 3차원 이미지를 사진이나 영상에 삽입하는 기능이다. 이는 구글의 증강현실 기술을 활용한 것으로, 구글 스마트폰인 픽셀에도 탑재됐다.

LG전자는 "AR 스티커를 활용하면 가상현실로 만든 피겨 스케이팅 선수가 내 책상 위에서 공연을 펼치고 가상의 3차원 브로콜리가 친구 옆에서 춤추도록 만들 수 있다"며 "이런 장면을 사진과 영상으로 촬영, SNS를 통해 지인들과 공유할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LG전자가 G7 씽큐(ThinQ)에 증강현실(AR) 스티커 카메라 모드를 추가한다. 사진은 모델이 AR 스티커 기능을 활용해 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 [LG전자 제공]

LG전자가 G7 씽큐(ThinQ)에 증강현실(AR) 스티커 카메라 모드를 추가한다. 사진은 모델이 AR 스티커 기능을 활용해 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 [LG전자 제공]

한편 LG[003550] X4와 LG X4+(플러스)에는 '전면 아웃포커스', '플래시 점프 컷' 등 최신 카메라 기능을 추가하는 소프트웨어 업데이트가 진행된다. 전면 아웃포커스 기능을 이용하면 셀카를 찍을 때 인물에만 또렷이 초점을 맞출 수 있으며, 플래시 점프 컷으로는 3초에 1장씩 최대 20장을 연속 촬영해 GIF 애니메이션 파일을 만들 수 있다.

이석수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 센터장은 "기존 제품에 새 기능을 추가하는 사후 지원을 지속해, 'LG 스마트폰은 믿고 오래 쓸 수 있다'는 고객의 신뢰를 쌓아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s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