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칠곡 폐기물처리업체서 폐산 증기 누출…인명피해 없어

송고시간2018-06-08 19:57

(대구=연합뉴스) 최수호 기자 = 8일 오후 2시 30분께 경북 칠곡군 약목면 한 지정 폐기물처리업체 저장탱크에서 노란색 폐산 증기가 발생해 환경 당국 등이 수습 작업을 벌였다.

경북도 등에 따르면 사고는 업체 안 저장탱크에 든 폐산과 폐질산, 폐황산이 이상 반응해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가 나자 도와 칠곡군, 구미합동방제센터, 50사단 등 인력 60여 명과 화학구조차가 현장에 출동해 3시간여 동안 수습 작업을 벌였다.

인명 및 재산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사고 3시간 만인 오후 5시 30분께 사업장 외부 대기를 측정한 결과 인체에 유해한 물질은 검출되지 않았다.

경북도 관계자는 "현장조치는 완료했으며 대구환경청에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su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