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총 상근부회장, 이번주 출근 안해…직원들과 '불화설'

송고시간2018-06-08 18:58


경총 상근부회장, 이번주 출근 안해…직원들과 '불화설'

송영중 한국경영자총협회 상근부회장 [한국경영자총협회 제공=연합뉴스]
송영중 한국경영자총협회 상근부회장 [한국경영자총협회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4월 선임된 송영중 한국경영자총협회 상근부회장이 이번 주 들어 출근하지 않은 채 자택에서 업무를 지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8일 재계에 따르면 송 부회장은 이번 주 들어 사무실로 나오지 않은 채 자택에서 전화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이용해 직원들에게 업무를 지시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를 두고 재계에서는 송 부회장과 경총 직원들 간 불화설이 나온다.

송 부회장은 지난달 최저임금 산입범위 조정 문제를 국회에서 논의하는 과정에서 경총이 재계와 다른 목소리를 내며 내분이 생겼던 일과 관련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당시 중소기업중앙회 등 다른 경제단체들은 이 문제를 국회에서 논의할 것을 주장한 반면 경총은 최저임금위원회로 가져가 논의하겠다고 하면서 재계 내부에서 반발이 일었다.

송 부회장은 당시 이 같은 경총의 결정을 주도한 인물로 꼽힌다. 경총은 논란이 일자 국회에서 이 문제를 논의하자고 입장을 번복했다.

송 부회장은 노무현 정부 당시 노동부 근로기준국장과 산업안전국장, 고용정책본부장 등을 지냈다.

sisyph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