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PRNewswire] Geely, 중국-유럽 투어 마치며 Shell과 전략적 협력 계약 체결

송고시간2018-06-08 18:11

(런던 2018년 6월 7일 PRNewswire=연합뉴스) ‘Challenge 100 Degrees - Geely Goes Global, Powered by Shell’ 유럽 투어가 굿우드에 있는 영국 모터스포츠의 상징적인 센터에서 막을 내렸다. 동시에 Geely Auto Group과 Shell이 윤활유를 넘어 협력 범위를 확장하는 국제 전략적 협력 계약을 체결했다. 양측이 공동으로 조직한 투어가 마무리되고, 새로운 협력 계약이 체결된 것은 국제 시장에 대한 Geely Auto의 적극적인 참여, 그리고 ‘일대일로’를 따라 전략적 기회 공유 및 세계 탑 10 자동차 제조업체가 되고자 하는 Geely의 목표 가속화 등이 반영된 것이다.

(사진: https://mma.prnewswire.com/media/702832/Geely_Shell_Goodwood.jpg )

(사진: https://mma.prnewswire.com/media/702830/Geely_Goodwood.jpg )

신형 Geely Bo Yue 자동차 부대는 중국 시안에서 출발해서 한 달이 넘는 여정 끝에 굿우드에 도착하면서 ‘Challenge 100 Degrees’ 투어 종결식에 참석했다. 이 여정에서 9개국 58개 도시를 지났으며, 모스크바, 민스크, 함부르크 및 파리에 정차해 마지막으로 영국 굿우드에 도착했다. 굿우드 영지에서는 Geely Auto Group 사장 & CEO An Conghui, Royal Dutch Shell 국제 상업 부사장 Huibert Vigeveno, 그리고 Lotus, LEVC, Lynk & Co.를 포함해 Geely의 브랜드 라인에 속하는 다른 차량이 이들을 따뜻하게 맞이했다.

투어팀은 10가지가 넘는 어려운 도로 여건에 부딪혔으며, 세 가지 기후대를 지나며 경도 108도에 달하는 거리를 이동함으로써 전례 없는 여정을 마쳤다. ‘Challenge 100 Degrees’ 투어는 세계 여행을 할 수 있는 Bo Yue의 능력을 입증했을 뿐만 아니라, 전 세계에 Bo Yue의 품질, 장인정신 및 개성을 비롯해 중국 자동차 브랜드의 힘까지 증명했다.

Bo Yue는 출시 후 25개월 동안 500,000대 이상 판매됐으며, 중국 SUV 판매량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다. Bo Yue는 ‘Challenge 100 Degrees’ 투어에서 모스크바에서 경주에 참가했고, 함부르크 Shell 기술 센터에서 테스트를 받았으며, 모터스포츠의 성지인 뉘르부르크링 트랙에서 달렸고, 굿우드에서는 오프로드 주행 테스트를 받았다. 테스트 결과, Bo Yue에 대한 찬사가 단순한 선전이 아닌 것으로 입증됐다.

2018년, Geely는 Lotus를 지원하기 위해 영국에 새롭게 설계 스튜디오를 열고, 유럽에 혁신적인 개발 시스템의 일환이 될 새로운 R&D센터를 설립할 예정이다. 이 혁신 시스템은 전 세계 곳곳에 흩어져 있는 5개의 주요 R&D센터와 5개의 주요 설계 스튜디오로 구성된다.

출처: Geely

Geely Signs Strategic Collaboration Agreement at Conclusion of Sino-Euro Tour with Shell

LONDON, June 7, 2018/PRNewswire/ -- The "Challenge 100 Degrees - Geely Goes Global, Powered by Shell" European Tour came to a conclusion at the iconic center of British motorsport in Goodwood. At the same time, Geely Auto Group and Shell signed a global strategic cooperation agreement broadening their cooperation beyond just lubricants. The conclusion of the jointly organized tour and signing of a new cooperation agreement represents Geely Auto's active participation in global market, sharing of strategic opportunities on the "One Belt and One Road" and acceleration of the company's goal to become a top ten global automaker.

(Photo: https://mma.prnewswire.com/media/702832/Geely_Shell_Goodwood.jpg )

(Photo: https://mma.prnewswire.com/media/702830/Geely_Goodwood.jpg )

After more than a month of travelling from from Xi'an, China, the fleet of new Geely Bo Yue cars arrived at Goodwood for the closing ceremony of the "Challenge 100 Degrees" tour. The drive passed through 58 cities in 9 countries and stopping in Moscow, Minsk, Hamburg and Paris and finally Goodwood, UK. At the Goodwood Manor, they were warmly welcomed by Mr. An Conghui, President and CEO of Geely Auto Group, Mr Huibert Vigeveno, Executive Vice President of Global Commercial at Royal Dutch Shell and a fleet of cars from the Geely family of brands including Lotus, LEVC, and Lynk & Co.

The team faced more than a dozen kinds of difficult road conditions and travelled 108 degrees of longitude through three different climate zones to complete the unprecedented journey. Not only did the "Challenge 100 Degrees" tour demonstrate the Bo Yue's ability to travel across the globe, it also demonstrated the car's quality, craftsmanship, and character to the world, as well as the strength of Chinese auto brands.

The Bo Yue has sold more than 500,000 units within 25 months of its launch, topping SUV sales in China. During the "Challenge 100 Degrees" tour, the Bo Yue challenged tanks to a race in Moscow, was tested in the Shell Technology Centre Hamburg, competed in the motorsports holy land of the Nurburgring track, and in Goodwood conducted off-road test drives that proves what has been said about the Bo Yue is not just hype.

In 2018, Geely plans to set up a new design studio in the UK to support Lotus as well as a new R&D centre in Europe that will become part of an innovative development system consisting of five major R&D centres and five major design studios around the world.

Source: Geely

[편집자 주] 본고는 자료 제공사에서 제공한 것으로, 연합뉴스는 내용에 대해 어떠한 편집도 하지 않았음을 밝혀 드립니다.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