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터키 에르도안 "대선 끝나면 국가비상사태 해제 검토"

송고시간2018-06-08 16:26

방송 인터뷰서 밝혀

이달 24일 터키 대선
이달 24일 터키 대선

[EPA=연합뉴스]

(이스탄불=연합뉴스) 하채림 특파원 =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대통령이 대선이 끝난 후 국가비상사태 해제를 고려하겠다고 밝혔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7일(현지시간) 밤 방송된 인터뷰에서 "대선과 총선 이후에 국가비상사태를 구체적으로 논의할 것이고 거기서 해제 문제도 다뤄질 것"이라고 말했다.

터키는 2016년 7월 쿠데타 시도를 진압한 후 3개월씩 7회나 국가비상사태를 연장했다.

국가비상사태에서 인신 자유와 재산권 등 국민의 기본권이 제한됐고, 대통령의 권한이 대폭 강화됐다.

터키법원은 최근까지 쿠데타 가담 혐의로 2천명 이상을 징역형에 처했다.

터키는 지난해 국가비상사태에서 국민투표를 거쳐 의원내각제를 대통령중심제로 바꾸는 개헌을 단행했다.

이번 선거를 기준으로 터키의 정치 체제가 대통령중심제로 공식 전환된다.

유세 현장에서 '무슬림형제단 수신호' 하는 에르도안 대통령
유세 현장에서 '무슬림형제단 수신호' 하는 에르도안 대통령

[EPA=연합뉴스]

tr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