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용진표 펀스토어 '삐에로 쇼핑' 28일 오픈…'재미있는 만물상'

송고시간2018-06-10 06:11

(서울=연합뉴스) 박성진 기자 = 일본 생활용품점 '돈키호테'와 같은 재미있는 만물잡화상 개념의 전문점이 우리나라에 새롭게 도입된다.

이마트는 '펀'(fun·재미)과 '크레이지'(crazy·말도 안 되는, 미친) 콘셉트로 다양한 상품을 판매하는 오프라인 전문점 '삐에로 쇼핑'을 오는 28일 서울 강남구 스타필드 코엑스몰에 개점한다고 10일 밝혔다.

삐에로 쇼핑은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주도로 만들어지는 전문점으로 생활용품, 액세서리, 화장품 등을 판매한다

삐에로 쇼핑의 벤치마킹 대상인 돈키호테는 '어뮤즈먼트 디스카운트 스토어'(Amusement Discount Store)를 표방하며 특이한 아이디어 제품부터 해외명품 브랜드까지 다양한 상품을 초저가에 판매한다.

일본에서 돈키호테는 좋은 상품을 싼값에 살 수 있는 재미를 선사하며 쇼핑 명소로 자리 잡았다.

이마트는 상품과 매장 구성에서 소비자에게 즐거움(펀)을 주도록 삐에로 쇼핑을 꾸미고 있다.

이마트 관계자는 "각종 잡화 등 국내 오프라인 매장에서 볼 수 없었던 재미있는 상품을 선보이려 한다"며 "또 매장도 보물찾기 느낌이 나도록 구성했다"고 소개했다.

일부 상품은 파격적으로(크레이지) 싼 가격에 내놓는 등 '가성비'(가격 대비 성능)로도 소비자 관심을 끌 계획이다.

이마트 노브랜드[연합뉴스 자료사진, 기사내용과 직접적인 관련 없음]
이마트 노브랜드[연합뉴스 자료사진, 기사내용과 직접적인 관련 없음]

이마트가 이처럼 새로운 전문점을 도입하게 된 이유는 대형마트가 성숙기에 접어들면서 성장이 정체상태이기 때문이다.

이마트의 지난해 연결기준 영업이익은 전년보다 0.3% 감소한 5천669억원이며 올해 1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도 1천535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8.4% 감소했다.

이런 상황에서 이마트는 지난해 학성점, 부평점, 시지점과 하남, 평택 부지 등을 매각했으며 올해도 일산 덕이점을 파는 등 경영 효율성 강화를 위한 구조조정 작업을 하고 있다.

또 이마트가 새 전문점을 준비하는 이유는 온라인 중심으로 시장이 급격히 쏠리면서 위기를 맞고 있는 오프라인 매장으로 소비자를 끌어들이려는 전략으로도 풀이된다.

이마트는 현재 체험형 가전매장 일렉트로마트, 가성비를 내세운 자체브랜드(PB) 상품을 판매하는 노브랜드스토어를 비롯해 화장품 전문점 '센텐스', 남성제품 편집숍 '하우디', 수납용품 전문점 '라이프 컨테이너' 등 다양한 전문점을 운영하고 있다.

이마트 관계자는 "대형마트만으로는 소비자의 다양해진 욕구를 충족하기 어려워졌다"며 "소비자의 다양하고 세분된 수요를 만족하게 하고자 삐에로 쇼핑 등 전문점을 지속해서 도입하고 있다"고 말했다.

sungjin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