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北-싱가포르 외무장관회담…"북미정상회담 앞둔 정세 의견교환"(종합)

송고시간2018-06-08 19:39

방북 싱가포르 장관, 의전·경호 등 협의한듯…김영남도 예방

리용호 북한 외무상 만나는 싱가포르 외무장관
리용호 북한 외무상 만나는 싱가포르 외무장관

(평양 교도=연합뉴스) 7일 평양에서 회담에 임하는 비비안 발라크리쉬난 싱가포르 외무장관(오른쪽)과 리용호 북한 외무상. 2018.6.7
jsk@yna.co.kr

북한-싱가포르 외교장관회담
북한-싱가포르 외교장관회담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리용호 북한 외무상과 방북한 비비안 발라크리쉬난 싱가포르 외무장관이 지난 7일 만수대의사당에서 외교장관회담을 진행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8일 보도했다. 2018.6.8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홍국기 기자 = 리용호 북한 외무상과, 방북한 비비안 발라크리쉬난 싱가포르 외무장관이 7일 평양 만수대의사당에서 외교장관회담을 하고 북미정상회담을 앞둔 정세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8일 보도했다.

중앙통신은 이날 "회담에서 리용호 외무상과 비비안 발라크리쉬난 외무상은 오랜 역사와 전통을 가지고 있는 두 나라 사이의 친선협조 관계를 여러 분야에 걸쳐 더욱 확대·발전시켜 나갈 데 대하여서와 조미수뇌상봉(북미정상회담)을 앞둔 정세와 관련하여 심도 있는 의견들을 교환하였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회담은 따뜻하고 친선적인 분위기 속에서 진행되었다"고 덧붙였다.

리 외무상과 발라크리쉬난 장관은 오는 12일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북미정상회담에서 김정은 국무위원장에게 제공될 의전과 경호 문제 등을 집중적으로 협의했을 것으로 보인다.

회담하는 북한-싱가포르 외무장관
회담하는 북한-싱가포르 외무장관

(평양 교도=연합뉴스) 평양에서 7일 비비안 발라크리쉬난 싱가포르 외무장관(왼쪽 첫 번째)이 리용호 북한 외무상(맞은 편)과 회담하고 있다. 2018.6.7
jsk@yna.co.kr

발라크리쉬난 장관은 이날 만수대의사당에서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도 예방했다고 중앙통신은 밝혔다.

그는 북한의 명목상 국가수반인 김영남 위원장과의 면담에서 북미정상회담 준비 과정에서 싱가포르의 역할, 북한과 싱가포르의 관계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을 것으로 관측된다.

발라크리쉬난 장관과 일행은 이날 만경대 김일성 생가와 주체사상탑, 조선혁명박물관, 류경안과종합병원, 만수대창작사 등도 참관했다고 중앙통신은 전했다.

앞서 싱가포르 외무부는 지난 6일 성명을 통해 발라크리쉬난 장관이 리용호 외무상의 초청을 받아 7∼8일 평양을 공식 방문한다고 밝힌 바 있다.

발라크리쉬난 장관은 방북 직전인 지난 5일(현지시간)에는 미국 워싱턴DC를 방문해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을 만났다.

북미정상회담 개최지인 싱가포르가 미국·북한 양측과 연쇄 외무장관 회동을 통해 의전·경호 등 정상회담의 실무 진행 문제에 대한 마무리 조율 작업을 하는 것으로 보인다.

redfla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