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남편이 염산 뿌려"…법원 주차장서 30대 여성 화상 입어

염산[연합뉴스 자료사진]
염산[연합뉴스 자료사진]

(목포=연합뉴스) 장덕종 기자 = 7일 오후 3시 48분께 전남 목포시 옥암동 광주지법 목포지원 주차장에서 A(38·여)씨가 화상을 입었다며 119에 신고했다.

A씨는 얼굴·등·팔에 가벼운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이혼 문제로 남편과 법원에서 만나기로 했다. 법원에 나온 남편이 보자마자 갑자기 염산을 뿌리고 달아났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A씨 진술을 토대로 달아난 남편 B(49)씨의 행방을 쫓고 있다.

cbebo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6/07 19:2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