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남경필측 "선거벽보 훼손까지…선관위 전수조사해야"

송고시간2018-06-05 15:21

(수원=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자유한국당 남경필 경기도지사 후보 캠프는 5일 선거 벽보의 남 후보 포스터 누락에 이어 훼손 사례마저 확인됐다며 벽보와 공보물에 대한 전수조사를 선거관리위원회에 요구했다.

한국당 남경필 후보 포스터 훼손된 선거벽보 [ 남경필 후보 캠프 제공 = 연합뉴스 ]

한국당 남경필 후보 포스터 훼손된 선거벽보 [ 남경필 후보 캠프 제공 = 연합뉴스 ]

남 후보 캠프 김우식 대변인은 "수원 광교신도시 한 아파트단지 인근 선거벽보의 도지사 후보들 포스터 가운데 남 후보 것만 떼어져 구겨진 채 바닥에 버려진 현장을 확인했다"며 "남 후보의 선고공보물이 누락된 채 배송됐다는 제보도 이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김 대변인은 "남 후보가 어젯밤 경기도선거관리위원회를 항의 방문했지만, 실무자는 책임회피로 일관했다"며 "경기도선관위는 지금이라도 도 전역에 배포된 공보물과 부착된 벽보에 대해 전수조사를 하고 공개적인 대국민 사과와 재발방지를 약속하라"고 요구했다.

앞서 1∼4일 선거벽보에서 남 후보의 포스터가 누락 또는 위치 변경되거나 남 후보의 공보물이 빠진 선거공보 우편물이 배송된 사례가 잇따라 확인돼 남 후보 측이 경기도선관위에 항의한 바 있다.

특정 후보 포스터 2장이 나란히 걸린 선거벽보[한국당 남경필 후보 캠프 제공=연합뉴스]

특정 후보 포스터 2장이 나란히 걸린 선거벽보[한국당 남경필 후보 캠프 제공=연합뉴스]

경기도선관위는 이날 윤준 위원장 명의의 입장문을 내 "도내 8천800여곳에 총 18만여장의 선거벽보를 첩부하고 520만가구에 선거공보를 발송하는 등 방대한 업무를 진행하며 발생한 오류라 하더라도 해당 사례에 깊이 사과한다"며 "남은 선거기간 가일층 엄정하고 중립적인 선거관리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ch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