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NC 스크럭스, 5일 창원서 득남…'한국어 느낌 이름'

송고시간2018-06-05 15:26

스크럭스 아들
스크럭스 아들

(서울=연합뉴스) NC 다이노스 외국인 타자 재비어 스크럭스의 첫 아들 이그제키엘 재 스크럭스. NC는 스크럭스 부부가 5일 오전 12시 31분 경남 창원 경상대 병원에서 아들을 얻었다고 밝혔다. 2018.6.5 [NC 다이노스 제공] abbie@yna.co.kr

(창원=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NC 다이노스 외국인 타자 재비어 스크럭스(31)가 팀 연고지 경남 창원에서 첫 아이를 얻었다.

스크럭스의 아내 제시카는 5일 오전 12시 31분 경남 창원 경상대 병원에서 3.15㎏ 남자아이를 출산했다. 2016년 결혼한 스크럭스 부부의 첫 아이다.

이름은 '이그제키엘 재 스크럭스'(Ezekiel Jae Scruggs)로 지었다.

이 가운데 '재'는 한국인 이름에 많이 들어가는 글자이면서 영어 이름 '제이'(Jay)와 비슷해 미들네임으로 정했다.

스크럭스는 "기분이 너무 좋다. 아빠가 된 게 아직도 믿기지 않지만 아기가 건강하게 나오고 아내도 건강해서 기분 좋다"며 "아빠가 됐으니 좀 더 야구에 집중해서 팀이 좋은 성적 내는 데 도움이 되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스크럭스 득남
스크럭스 득남

(서울=연합뉴스) NC 다이노스 외국인 타자 재비어 스크럭스가 5일 경남 창원 경상대 병원에서 아들을 출산한 아내 제시카, 첫 아들 이그제키엘 재 스크럭스와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2018.6.5 [NC 다이노스 제공] abbie@yna.co.kr

abbi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