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아모레퍼시픽, 민·관·학 연합 '재활용 정원' 조성

송고시간2018-06-05 14:05

(서울=연합뉴스) 윤선희 기자 = 아모레퍼시픽은 5일 '세계 환경의 날'을 맞아 용산지역 민·관·학 연합으로 '리사이클 게릴라 가드닝' 행사에서 미니 정원을 만들었다고 밝혔다.

미니 정원은 용산에 있는 아모레퍼시픽, CJ CGV, HDC 신라면세점, LG유플러스, 숙명여자대학교, 보성여고 학생회, 용산구 자원봉사센터가 쓰고 난 뒤 버려진 팝콘 용기, 화장품 공병, 테이크아웃 컵, 종이 상자, 쇼핑백 등을 재활용해 조성했다.

각 기업과 학교는 이번 행사를 위해 한 달간 쓰레기를 별도로 수거했고 보성여고 학생 등 100여 명의 자원봉사자가 직접 가드닝을 펼쳤다. 이번 행사는 용산에 연고를 둔 기업들과 용산구자원봉사센터, 학교들의 첫 연합 사회공헌 활동으로 꼽힌다.

전시 작품 중 일부는 공공 아트 프로젝트로 아티스트 오픈스튜디오 마켓인 '그림도시'를 통해 23∼24일까지 인사동 아라아트센터에서 전시된다.

아모레퍼시픽, 민·관·학 연합 '재활용 정원' 조성 - 1

indig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