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삼성물산 조성 '광교호수공원', 세계조경가협회상 수상

송고시간2018-06-04 15:56

광교호수공원 [삼성물산 제공=연합뉴스]
광교호수공원 [삼성물산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삼성물산 건설부문이 시공한 '광교호수공원'이 2018 세계조경가협회(IFLA) 시상식에서 아시아-아프리카 지역 치수관리 부문 수상작으로 선정됐다고 삼성물산이 4일 밝혔다.

광교호수공원은 총면적 202만㎡로, 일산호수공원의 약 2배 크기에 달하는 국내 최대 호수공원이다.

삼성물산은 과거 유원지로 활용된 원천저수지와 신대저수지 등 2개 호수를 하나의 동선으로 연결하고, 주변 광교산과 원래 공원 부지의 수목 훼손을 최소화하는 방식으로 광교호수공원을 친환경 공원으로 조성했다.

올해 IFLA 시상식은 '재생'을 주제로 조경의 공익적 가치를 평가했으며 8개 분야에서 수상작을 선정했다. IFLA는 1948년 설립된 전 세계 조경가들의 대표기관으로, 현재 71개 국가를 회원국으로 보유하고 있다.

삼성물산은 2008년 성남 금광 래미안과 과천 래미안 에코팰리스가 상을 받을 것을 시작으로 래미안 신반포팰리스 가든 스타일, 서울시청사 그린 월 등 올해까지 총 9차례 IFLA로부터 수상했다.

dk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