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LG 박용택, 역대 7번째 '2천 경기-2천 안타' 달성

송고시간2018-06-03 17:12

역시 박용택! [연합뉴스 자료 사진]
역시 박용택! [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9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8 KBO리그 롯데와 LG 경기. LG 박용택이 3회말 1사 1,2루에서 1타점 적시타를 때리고 있다. 2018.5.9
kane@yna.co.kr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프로야구 LG 트윈스의 간판타자 박용택(39)이 KBO리그 역대 7번째로 2천 경기 출장-2천 안타를 달성했다.

박용택은 3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넥센 히어로즈와의 홈 경기에서 3번 지명 타자로 출전해 통산 2천 경기의 첫 번째 타석에 섰다.

2002년 프로에 데뷔해 17시즌 만에 이룬 위업으로 역대 12번째로 2천 경기 출장을 이뤘다.

0-0인 1회말 1사 3루에 등장한 박용택은 유격수 땅볼로 아웃됐지만, 3루 주자 오지환을 홈에 불러들여 선제 타점을 올렸다.

박용택은 앞서 2016년 8월 11일 NC 다이노스와의 잠실 홈 경기에서 역대 6번째로 통산 2천 안타 고지를 밟았다. 전날까지 친 통산 안타 수는 2천292개다.

2천 경기 출장과 2천 안타를 모두 이룬 선수는 KBO리그에서 박용택을 합쳐 7명뿐이다. 철저한 자기 관리가 없다면 꿈도 못 꿀 대기록이다.

박용택은 안타 27개만 더 치면 양준혁(은퇴·2천318개)을 따돌리고 통산 최다 안타 1위로 올라선다.

또 2루타 2개를 추가하면 역대 3번째로 2루타 400개 고지도 등정한다.

박용택은 2일 넥센과의 경기에선 우월 투런 홈런을 쳐 KBO리그 최초로 200홈런-300도루를 다 이룬 선수가 됐다.

◇ KBO리그 역대 2천 경기-2천 안타 달성 선수(* = 현역선수·3일 현재)

구분 선수명(구단) 경기 수 안타 수
1 * 정성훈(KIA) 2천177 2천137
2 양준혁(삼성) 2천135 2천318
3 * 이진영(kt) 2천91 2천065
4 전준호(히어로즈) 2천91 2천018
5 장성호(kt) 2천64 2천100
6 * 박한이(삼성) 2천18 2천91
7 * 박용택(LG) 2천 2천292

cany99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