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두산重-한전기술-원자력연구원, 사용후핵연료 기술협력 MOU

송고시간2018-06-03 11:17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두산중공업은 한국전력기술, 한국원자력연구원과 사용후핵연료의 관리 기술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3사는 사용후핵연료의 운반·저장·처분 기술 개발 등 관련 사업을 공조해 추진하고, 기술·정보·인력 교류와 시설·장비 공동활용 등에서 긴밀한 협력 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현재 두산중공업은 사용후핵연료 저장용기(Cask) 설계·제작 기술을, 한전기술은 원전 설계를 기반으로 한 사용후핵연료 관리단계별 설계 기술을, 원자력연구원은 사용후핵연료 관리시스템 연구·개발 역량을 각각 보유하고 있다.

두산중공업 나기용 BG장은 "이번 협약으로 국내 기업과 기관 주도로 사용후핵연료 시장을 선도해나갈 초석이 마련됐다"며 "성공적인 기술 자립을 통해 사용후핵연료의 안전성을 확보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부에 따르면 현재 운영 또는 건설 중인 국내 경수로형 원전에서 발생하는 사용후핵연료 다발은 현재 임시보관 중인 것을 포함해 약 6만3천 개로 추산된다.

이를 수용하는 데 필요한 저장용기는 약 3천 세트로, 앞으로 최대 12조 원대 저장용기 시장이 형성되고 국내 50여 개 중소기업이 사업에 참여하게 될 것으로 전망된다.

두산重-한전기술-원자력연구원, 사용후핵연료 기술협력 MOU - 1

sisyph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