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 방한…내일 문대통령과 정상회담

송고시간2018-06-03 09:21

문대통령,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지지 당부할 듯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 방한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 방한

(영종도=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왼쪽 두번째)이 3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오른쪽은 전제국 방위사업청장. 2018.6.3
yatoya@yna.co.kr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 방한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 방한

(영종도=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왼쪽 두번째)이 3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왼쪽 네번째는 전제국 방위사업청장. 2018.6.3
yatoya@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4일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과 청와대에서 정상회담을 한다.

두테르테 대통령은 3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으며, 5일까지 한국에 머무르면서 정상회담 및 공식만찬 등의 방한 일정을 소화한다.

차량 탑승하는 두테르테 대통령
차량 탑승하는 두테르테 대통령

(영종도=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이 3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 차량에 탑승하고 있다. 2018.6.3
yatoya@yna.co.kr

문 대통령과 두테르테 대통령 간 정상회담은 지난해 11월 문 대통령이 아세안+3 정상회의 및 EAS(동아시아정상회의) 참석차 필리핀을 방문했을 때에 이어 2번째이며, 문 대통령 취임 후 아세안 국가 정상이 한국에 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특히 북미정상회담 일정이 확정되는 등 한반도 비핵화 논의가 속도를 내는 만큼, 문 대통령은 두테르테 대통령에게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에 대한 지지를 당부할 것이라는 관측도 나온다.

아울러 두 정상은 이번 정상회담에서 양국 간 우호협력 관계를 더욱 돈독히 하고, 교역·투자, 인프라, 국방·방산, 농업, 개발협력, 문화·인적교류 등에서 실질적 협력을 강화하는 방안을 폭넓게 논의할 예정이다.

청와대 김의겸 대변인은 지난달 25일 두테르테 대통령의 방한 계획을 소개하면서 서면브리핑을 통해 "아세안 국가와의 협력 확대를 본격적으로 진행 중"이라며 "이번 방한으로 신남방정책 추진이 본궤도에 오를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한국은 정부 수립 직후인 1949년에 아세안 국가 중 처음으로 필리핀과 수교를 맺었다. 필리핀은 한국전에도 참전해 자유와 민주주의를 지키기 위해 숭고한 희생을 한 한국의 전통 우방이라고 청와대는 밝혔다.

hysu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