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북한, 인민무력상에 온건파 노광철 등용…軍총참모장도 교체설"

송고시간2018-06-03 09:25

(도쿄=연합뉴스) 김병규 특파원 = 북한의 인민무력상이 박영식에서 노광철 노동당 제2경제위원장으로 교체됐다고 일본 아사히신문이 3일 서울발 기사로 보도했다.

아사히는 북한 관계 소식통을 인용해 이렇게 전하며 리명수 군(軍)참모총장의 경질설도 나오고 있다고 소개했다.

이 소식통은 이와 관련해 "북미 정상회담을 앞두고 군 내부의 온건파를 기용해 혼란을 피하려는 의도가 있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노광철은 지난 2015년 7월 인민무력성의 전신인 인민무력부 제1부(副)부장에 취임했으며 2016년 5월 당대회에서 정치국원 후보로 선발됐다.

교체된 박영식은 2015년 5월부터 인민무력상을 맡았으며 지난 4월27일 판문점 정상회담에는 리명수 군참모총장과 함께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수행했다.

북한군은 군을 정치적으로 지도하는 총정치국, 전투를 담당하는 총참모부, 보급과 인사를 맡는 인민무력성으로 나뉘어 있다.

아사히는 지난달에는 총정치국장이 김정각에서 평양시당위원장이었던 김수길로 교체된 바 있다며 총참모장이 바뀐 것이 확인된다면 북한은 반년 사이 군 전 부문의 수장에 새 인물을 넣은 것이 된다고 설명했다.

아사히는 노광철과 김수길이 모두 군에서 온건파로 불리고 있는 인물이라며 핵폐기가 군에 영향을 줘서 혼란스러워지는 것을 막으려는 의도가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추측했다.

북한 노동당 정치국 후보위원 노광철
북한 노동당 정치국 후보위원 노광철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10일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제7기 제1차 전원회가 평양에서 진행됐다"며 "전원회의에서 당중앙위원회 정치국 상무위원회와 정치국을 선거했다"고 보도했다. 사진은 이날 공개된 당 정치국 후보위원 노광철. 2016.5.10
<<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
photo@yna.co.kr

bk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