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강정호, 싱글A 2경기 만에 만루포 폭발

송고시간2018-06-03 09:06

강정호. [AP=연합뉴스]

강정호.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빅리그 복귀를 향한 계단을 밟아 올라가는 강정호(31·피츠버그 파이리츠)가 미국프로야구 복귀 2경기 만에 만루포로 손맛을 봤다.

피츠버그 산하 브레이든턴 머로더스에서 뛰는 강정호는 3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브레이든턴 레컴파크에서 열린 샬럿 스톤크랩스(탬파베이 레이스 산하)와 마이너리그 상위 싱글A 경기에서 만루 홈런을 터트렸다.

3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전한 강정호는 1-1로 맞선 5회말 무사 만루에서 우완 윌리 오티스의 2구를 잡아당겨 왼쪽 담을 넘겼다.

강정호의 미국프로야구 공식 경기 홈런은 2016년 10월 2일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 메이저리그 정규시즌 경기 이후 609일 만이다.

강정호는 1회 첫 타석에서 내야 뜬공으로 물러난 뒤 3회 두 번째 타석은 볼넷을 골랐다.

4b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