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주요은행 개인신용대출 100조 돌파…주택대출 규제 강화 영향

송고시간2018-06-03 06:31

두 달 연속 1조원 이상 증가…주택담보대출 증가세는 꺾여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김경윤 기자 = 주요 시중은행의 개인신용대출이 두 달 연속 크게 증가하며 100조원을 넘어섰다.

주택담보대출 증가세가 꺾이면서 전체 가계대출의 증가세가 둔화한 것과는 대조적인 모습이다.

서울의 한 시중은행 주택자금대출 창구.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의 한 시중은행 주택자금대출 창구. [연합뉴스 자료사진]

3일 업계에 따르면 KB국민·신한·우리·KEB하나·NH농협은행 등 5개 은행의 5월 말 개인신용대출 잔액은 모두 100조8천204억원으로 집계됐다.

개인신용대출은 4월에 1조1천685억원 늘어난 데 이어 5월에 1조990억원으로 증가하며 100조원을 돌파했다.

개인신용대출이 두 달 연속 1조원대 증가세를 보인 것은 지난해 10∼11월 이후 5개월 만이다.

전체 가계대출은 5월에 3조658억원 늘었다. 증가액이 연말·연초에 견줘 높은 수준이지만 4월에 3조6천330억원에서 5천672억원 줄며 둔화하는 모습이다.

주택담보대출 증가세가 꺾인 영향이 컸다. 주택담보대출 증가액은 올해 들어 확대되며 3월에 2조2천258억원으로 정점을 찍었으나 4월 1조5천590억원, 5월 1조2천869억원으로 축소됐다.

최근 부동산 시장이 부진해지며 주택담보대출 수요가 감소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4월 서울의 주택 매매 거래량은 1년 전에 견줘 16.8% 줄었다. 전년 동기비로 1∼3월에 76.4% 증가한 것과 대조를 보였다.

매매시장과 달리 분양시장은 활황을 보인 영향에 개인집단대출은 4월 1조573억원, 5월에 1조947억원으로 두 달 연속 1조원 이상 증가했다.

지난해 4분기 전국에서 14만8천가구가 일반 분양됐고 올해 1분기엔 역대 최대 수준인 15만4천가구가 분양됐다.

개인사업자대출은 증가액이 4월 2조2천108억원, 5월 1조9천626억원, 6월 1조4천506억원으로 역시 둔화하는 분위기다.

가계대출 증가세가 전반적으로 꺾인 가운데 개인신용대출 증가세가 유지되는 것은 우선 계절적 요인이 꼽힌다.

통상 연초에는 연말정산 환급액, 성과급으로 자금 사정이 여유로운 4월부터 이사철이 시작되며 자금 수요가 늘어난다.

한 시중은행 관계자는 "통상 4∼5월엔 이사철 관련 자금 수요가 많아 1∼3월보다 기타대출(마이너스통장, 신용대출 등) 증가액이 늘어나는 경향이 있다"고 말했다.

주택대출 막히니 신용대출 급증
주택대출 막히니 신용대출 급증

서울시내 한 은행 대출창구를 찾은 시민들이 상담을 받고 있다.[연합뉴스 자료사진]

이보다는 주택담보대출 규제에 따른 '풍선효과'란 분석이 대세다.

새 총부채상환비율(DTI), 주택담보대출비율(LTV), 총체적상환능력비율(DSR) 등 대출 규제로 주택담보대출로 돈을 빌리기 어렵게 되자 신용대출로 이를 충당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금융당국도 지난달 말 가계부채 점검회의를 열고 3대 위반사례 중 하나로 '주택대출 규제 회피목적의 신용대출 취급'을 꼽으며 이런 풍선효과를 인식하고 있음을 드러냈다.

또 다른 시중은행 관계자는 "주택담보대출 증가세는 조금 주춤하고 신용대출은 꾸준한 흐름"이라며 "대출 규제로 돈 빌릴 길이 막힌 상황에서 순간적으로 많은 돈을 빌릴 수 있는 마이너스통장 등 개인신용대출을 이용하는 것"고 말했다.

[표] 주요 은행 대출 현황

(단위: 억원)

대출 종류 3월 4월 5월
가계대출 잔액 5,347,366 5,383,696 5,414,354
증가액 30,688 36,330 30,658
주택담보대출 잔액 3,825,288 3,840,878 3,853,747
증가액 22,258 15,590 12,869
개인집단대출 잔액 1,176,315 1,186,888 1,197,835
증가액 7,042 10,573 10,947
개인신용대출 잔액 985,529 997,214 1,008,204
증가액 3,411 11,685 10,990
개인사업자대출 잔액 2,060,431 2,080,057 2,094,563
증가액 22,108 19,626 14,506

※ KB국민·신한·우리·KEB하나·NH농협은행 취합자료. 증가액은 전월 대비.

pseudoj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