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한상의 대표단, 독일 강소기업 산업현장 방문

송고시간2018-06-03 11:00

독일연방상의와 MOU 체결…'한-독 경협위원회' 신설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기자 = 대한상공회의소 대표단이 독일 강소기업의 혁신·성장 전략을 배우기 위해 현지를 방문한다.

대한상의는 박용만 회장을 비롯해 전국 13개 지역 상의 회장으로 구성된 대표단이 오는 4일부터 2박 3일간 독일을 방문, 드레스덴 스타트업센터와 독일연방상공회의소 등을 방문할 예정이라고 3일 밝혔다.

대표단은 첫날 '유럽의 실리콘밸리'로 불리는 드레스덴을 방문해 현지 상공회의소 관계자들과 스타트업 센터를 시찰할 예정이다. 또 시장을 만나 비즈니스 생태계에 대한 의견을 교환한다.

둘째 날에는 베를린에 있는 독일연방상의를 방문해 현지 강소기업의 노하우를 공유할 예정이다.

특히 대한상의와 독일연방상공회의소는 '양국 경제협력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는다. 이번 협약으로 '한·독 경제협력 위원회'가 신설될 예정이다.

지속적인 경제협력과 비즈니스 정보 공유를 위한 민간채널이 개설되는 셈으로, 두 기관이 경제협력위원회를 설치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상의 관계자는 "한독 수교 135주년을 맞아 독일을 대표하는 경제단체와 협력관계를 구축해 양국 민간경제협력 교류에 큰 추진력을 얻게 됐다"고 말했다.

대한상의 대표단, 독일 강소기업 산업현장 방문 - 1

ykb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