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방사청 "한국형기동헬기 수리온, 저온 구름 속 비행시험 통과"

송고시간2018-06-01 18:00

기동시범 보이는 한국형 기동헬기 수리온 2017.10.16
기동시범 보이는 한국형 기동헬기 수리온 2017.10.16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호준 기자 = 방위사업청은 1일 국내에서 개발된 한국형기동헬기 수리온(KUH-1)이 저온 구름 속 비행시험을 통과했다고 밝혔다.

방사청은 수리온이 영하 5℃ 이하 저온 구름 속에서 비행할 때 기체 또는 날개에 얼음이 생겨 엔진 등에 영향을 주는지를 확인하기 위한 '체계결빙시험'을 작년 11월부터 올해 3월까지 미국 미시간주에서 실시했다.

방사청 관계자는 "체계결빙시험 결과를 오늘 열린 감항인증심의위원회에서 검토한 결과, 모든 기준을 충족하고 있음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감항인증심의위는 군용 항공기의 비행 안전성을 인증하는 회의로, 방사청과 국방부, 육·해·공군, 국토교통부, 국방과학연구소, 국방기술품질원 관계자와 민간전문가로 구성된다.

앞서 감사원은 작년 7월 감사결과 발표를 통해 수리온은 저온 구름 속을 비행할 때 기체와 날개 등에 얼음이 생겨 비행 안전성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수리온은 UH-1H와 500MD 등 육군의 기존 노후헬기를 대체해 지휘통제, 항공 수색정찰, 인원 및 물자 수송 등 전투지원용으로 운용하기 위해 개발된 군용 기동헬기다.

hoj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