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부산, 마술에 빠진다…세계 최정상 마술사들 환상의 무대

마술올림픽 기념 29일부터 7월 8일까지 영화의전당 특별공연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우리 생애 다시 보기 어려운 세계적인 마술 공연이 될 것입니다."

오는 7월 9일 개막하는 세계마술연맹(FISM) 세계마술챔피언십에 참가하는 세계 최정상급 마술사들이 부산에 집결한다.

부산국제매직페스티벌 조직위원회는 2일 "제27회 FISM 세계마술챔피언십 기념 특별 기획 공연인 '라 그랑드 일루전(La Grande Illusion)이 오는 29일부터 7월 8일까지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전당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이 행사는 FISM과 부산국제매직페스티벌 조직위원회가 주최·주관하고 부산시,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해운대구, 한국관광공사, 부산관광공사가 후원한다.

라스베이거스, 브로드웨이, 웨스트엔드 등에서 활동하고 NBC, CNN, BBC, 뉴욕타임스, 가디언, 워싱턴포스트 등 세계 유수 언론에서 주목받는 세계 최고의 마술사 10여 명이 공연에 참가한다.

아시아인 최초로 FISM 그랑프리를 차지하고 평창동계올림픽 홍보 영상에도 출연한 바 있는 유호진 마술사, 오바마 당시 미국 대통령 초청으로 백악관에서 공연을 펼친 케빈 제임스 등도 공연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부산국제매직페스티벌 조직위 관계자는 "1948년 스위스 로잔에서 개최된 이후로 일본, 중국에 이어 아시아에서 3번째로 부산에서 열리는 세계 최고 마술 행사로 우리 생애 다시 보기에는 어려울 공연이 될 것이다"고 설명했다.

'라 그랑드 일루전'의 상세한 내용은 부산세계마술챔피언십 공식 홈페이지(www.2018wcm.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티켓은 지난 1일부터 하나티켓, 영화의전당 홈페이지에서 판매하고 있다.

조직위원회는 티켓 오픈을 기념해 3일까지 예매하는 경우 최대 50%까지 할인한다.

세계마술올림픽으로 불리는 세계마술챔피언십은 3년마다 열리며 전 세계 60개국에서 최정상급 마술사 150여 명을 비롯해 마술관계자 3천여 명이 참가해 국제마술대회, 총회, 갈라쇼 등을 여는 세계 최대 마술축제다.

제27회 세계마술올림픽은 오는 7월 9일부터 14일까지 6일간 부산 벡스코와 해운대 구남로 등에서 열린다.

cc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6/02 08: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