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조배숙 "여당, 호남GM 죽였다"…추미애 "평화당 의원은 뭐했나"

송고시간2018-06-01 15:54

민주·평화, GM 군산공장 폐쇄에 책임 공방…전북 표심잡기 경쟁

(서울·전주=연합뉴스) 김남권 차지연 기자 = 더불어민주당과 민주평화당은 1일 한국GM 군산공장 폐쇄와 관련한 책임 공방을 벌였다.

두 정당이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지지기반이 겹치는 전북의 표심을 의식한 데 따른 것이다. 한국GM 군산공장 폐쇄로 군산은 물론 전북 지역 민심은 악화한 상태다.

조배숙 대표, 추미애 대표 예방
조배숙 대표, 추미애 대표 예방

(서울=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가 7일 국회 대표실을 예방한 민주평화당 조배숙 대표와 인사하고 있다. 2018.2.7
srbaek@yna.co.kr

공격의 포문을 연 쪽은 평화당 조배숙 대표였다.

조 대표는 전북 익산에서 열린 선거대책위 회의에서 "정부·여당은 영남GM을 살리고, 호남GM을 죽였다"며 "창원은 웃고 있는데, 군산은 피눈물을 흘린다"고 말했다.

조 대표는 "GM 군산공장이 문을 닫을 때 팔짱을 끼고 방관했던 추미애 대표를 비롯한 민주당 지도부가 오늘 아침 처음으로 군산에서 선대위 회의를 열었다"며 "무슨 낯으로 군산을 찾았는지, 참으로 염치가 없고 오만한 사람들"이라며 날을 세웠다.

그러면서 "민주당 지도부는 군산 경제를 살리겠다고 또 사탕발림했으나 한 번 속지 두 번은 속지 않는다"며 "군산 시민이 표로 심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민주평화당 조배숙 대표 발언
민주평화당 조배숙 대표 발언

(군산=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민주평화당 조배숙 대표가 30일 오전 전북 군산시 군산상공회의소에서 가진 제16차 중앙선거대책위원회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8.5.30
kan@yna.co.kr

전북 군산에 이어 전주를 찾은 민주당 추미애 대표도 반격에 나섰다.

추 대표는 기자들과 만나 '그동안 한 게 없는 민주당이 군산을 찾는 것이 염치없다고 평화당이 비판했다'는 질문에 "(군산은) 평화당 소속 의원의 지역"이라며 "그분들이 뭐하셨는지 모르겠다"고 응수했다.

추 대표는 "집권당을 만들어주신 전북도민 여러분께서 집권 여당 도지사와 시장을 배출하도록 함께 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나아가 "고용위기지역으로 지정된 군산에 대해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해 응급처방을 했다"며 "장기적으로 군산에서 어떤 비전을 갖고 갈지는 정부와 함께 논의하고 대책을 강구하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인사하는 추미애 대표
인사하는 추미애 대표

(군산=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일 전북 군산시 수송동 강임준 군산시장 후보 사무실에서 열린 중앙선대위 회의에서 인사하고 있다. 2018.6.1
kan@yna.co.kr

kong7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