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역 퇴직금 500만원 부대에 기부한 최신태 해병대 중위

송고시간2018-06-01 14:16

(서울=연합뉴스) 김호준 기자 = "지난 3년간 나의 꿈과 희망을 키워준 해병대에 대한 작은 보답입니다."

해병대 장교로 근무후 지난달 31일 전역하며 퇴직금 500만원을 부대에 쾌척한 최신태(27) 예비역 중위는 1일 이같이 말했다. 최 중위는 자신이 희망한 기업에 합격하고서 그동안 복무했던 해병대에 할 수 있는 값진 일을 고민하다가 퇴직금 기부를 결정했다고 한다. 36개월간 장교 복무 대가로 나온 퇴직금 전액을 해병대에 남기기로 한 것이다.

이 돈 가운데 300만원은 해병대사령부와 해병대 1·2사단에 각각 100만원씩 전해져 장병 체력단련용품 구매에 쓰도록 하고 나머지는 해병대 덕산장학재단에 줬다.

최 중위는 "기부는 나눔과 희망이 요구되는 우리 사회에 필요한 보편적 가치"라며 "기부문화가 널리 퍼졌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연세대학교 언더우드국제대학 출신인 최 중위는 2015년 6월 해병대 소위로 임관해 3년간 해병대사령부와 해병대 1사단 등에서 복무했다.

전역 퇴직금 500만원 부대에 기부한 최신태 해병대 중위
전역 퇴직금 500만원 부대에 기부한 최신태 해병대 중위

(서울=연합뉴스) 지난달 31일 해병대사령부에서 최신태 예비역 중위(오른쪽)가 전진구 해병대사령관(왼쪽)에게 전역 퇴직금 500만원을 전달하고 있다. 2018.6.1 [해병대 제공]

hoj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