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퇴근 시간부터 내일 새벽 사이 서울·경기남부 약한 비(종합)

송고시간2018-05-29 17:57

초여름 날씨 대구·광주 30도 육박…미세먼지 '보통'


초여름 날씨 대구·광주 30도 육박…미세먼지 '보통'

해운대해변 도로변 폭염대응 그늘막
해운대해변 도로변 폭염대응 그늘막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초여름 날씨를 보인 29일 부산 해운대해수욕장 앞 횡단보도에서 시민들이 햇볕을 가려주는 그늘막을 이용하고 있다. 부산시는 다가오는 여름철 폭염에 대비해 그늘이 없는 횡단보도 주변을 중심으로 그늘막 100여 개를 설치했다. 2018.5.29
ccho@yna.co.kr

(세종=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화요일인 29일 대구, 광주 등 일부 지역 낮 최고 기온이 30도에 육박하는 초여름 날씨를 보였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까지 낮 최고 기온은 대구·광주·상주 29.9도, 대전 29.6도, 전주 28.1도, 수원 26.8도, 부산 26.1도, 서울 25.9도 등을 기록했다.

평년보다 0.6(서울)∼3.6(광주)도 높은 수준이다.

오후 5시 현재 전국은 구름이 많은 날씨를 보이고 있다.

기상청은 "전국이 가끔 구름이 많은 가운데 오늘 퇴근 시간부터 내일 새벽 사이 서울, 경기 남부와 충남 서해안, 전라 서해안에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며 "그 밖의 중부지방은 밤부터 내일 아침 사이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고 내다봤다.

기상청 관계자는 "대기 상하층 온도 차이에 의한 불안정으로 비가 만들어지고 있다"며 "불안정에 의한 강수의 특성상 국지적으로 강수가 발생하기 때문에 지역, 시간에 대한 정확한 예측에는 한계가 있다"고 설명했다.

이날 저녁부터 30일 새벽까지 예상 강수량은 서울, 경기 남부, 충남 서해안, 전라 서해안 모두 5㎜ 안팎이다.

이날 하루 평균 미세먼지는 전국적으로 충북, 전북, 부산, 울산, 경북(이상 '나쁨')을 제외하고는 '보통'을 나타냈다.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은 30일 강원 영동, 충북, 부산, 울산, 경남 미세먼지는 '나쁨', 그 밖의 지역은 '보통'으로 내다봤다.

다만, 수도권과 충남은 저녁에 '나쁨' 수준의 농도가 나타날 수 있다고 예상했다.

국립환경과학원 관계자는 "대기 정체로 국내 대기오염 물질이 축적돼 일부 중부, 남부 지역은 농도가 높겠다"며 "오후부터 국외 미세먼지 유입이 더해져 서쪽 지역 농도가 다소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ksw08@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