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러시아 외무차관-주러 북한 대사 면담…"한반도 정세 논의"

송고시간2018-05-29 15:55

라브로프 러 외무장관 방북 문제도 논의한 듯

김형준 모스크바 주재 북한 대사(왼쪽)와 러시아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김형준 모스크바 주재 북한 대사(왼쪽)와 러시아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모스크바=연합뉴스) 유철종 특파원 = 러시아 외무부 미하일 보그다노프 차관이 28일(현지시간) 김형준 모스크바 주재 북한 대사와 만났다고 러시아 외무부가 밝혔다.

외무부는 이날 언론 보도문을 통해 보그다노프 차관과 김 대사의 면담 사실을 전하면서 "양자 관계 및 한반도 정세 현안에 관해 견해를 교환했다"고 소개했다.

하지만 더 이상의 상세한 면담 내용은 공개하지 않았다.

러-북 양측은 이날 면담에서 급물살을 타고 있는 북미 정상회담 계획 등을 포함한 한반도 정세와 조만간 이루어질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의 방북 문제 등의 양자 현안을 주로 논의했을 것으로 관측된다.

러시아는 기본적으로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남북 및 북미 간 협상에 지지 의사를 표시하면서 비핵화 협상이 동북아 지역 전체의 안보 체제 구축 협상으로 이어져야 한다는 입장을 유지하고 있다.

동시에 동북아 안보 체제 구축 논의에 6자회담 형식 등을 통해 적극적으로 참여하겠다는 뜻을 밝히고 있다.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앞서 러시아 현지 언론은 자국 외무부 소식통을 인용해 라브로프 장관이 오는 31일 북한을 방문할 예정이라고 보도한 바 있다.

러시아 외무부도 라브로프 장관의 방북 추진 사실을 확인했다.

라브로프 장관의 이번 방북은 지난 4월 중순 리용호 북한 외무상의 모스크바 방문에 대한 답방 형식을 띠고 있다.

당시 리 외무상은 라브로프 장관과의 회담에서 평양을 방문해 달라고 요청했고 라브로프가 이를 수락한 바 있다.

하지만 한반도 비핵화 문제를 둘러싸고 주변국 간에 숨 가쁜 외교전이 펼쳐지고 있는 가운데 라브로프 장관의 방북이 이루어질 예정이어서 각별한 관심을 끈다.

러시아 외무부 청사 [모스크바=연합뉴스]

러시아 외무부 청사 [모스크바=연합뉴스]

cjyo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