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대림, 원희룡 후보 특혜 논란 공개검증 제안 거부

송고시간2018-05-29 14:14

(제주=연합뉴스) 변지철 기자 = 더불어민주당 문대림 제주지사 후보가 29일 무소속 원희룡 후보가 전날 TV토론회에서 제안한 리조트 특별회원권 특혜 논란의 진위를 가릴 공개검증에 대해 거부 의사를 밝혔다.

기자회견 하는 문대림 제주지사 후보
기자회견 하는 문대림 제주지사 후보

(제주=연합뉴스) 변지철 기자 = 29일 오후 제주도의회 도민의방에서 제주도지사 선거에 나선 더불어민주당 문대림 후보가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18.5.29
bjc@yna.co.kr

문 후보는 이날 오후 제주도의회 도민의방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공개검증의 형태가 어떤 것이냐"며 "달변가가 얘기하는 애매한 형태의 공개검증은 신뢰할 수 없다"고 말했다. 사실상 원 후보의 공개검증 요구를 받아들일 의사가 없음을 분명히 한 것이다.

그는 "공익제보를 바탕으로 원 후보의 리조트 특별회원권 특혜 의혹을 공개한 뒤 입맞춤 시도와 증거인멸 등 많은 시도가 있었다. 공익제보자를 보호해야 하기 때문에 사법기관인 검찰에 고발했다"며 공개검증 거부 이유를 설명했다.

문 후보는 "어제 TV토론회는 상당히 불쾌했다"며 "원 후보 측에서 그렇게 당당하면 법적으로 대응하라"고 말했다.

원 후보는 전날 밤 KBS 제주방송총국에서 열린 도지사 후보 토론회에서 "(문 후보는) 근거 없는 의혹을 제기해놓고 검찰 수사에서 밝히겠다고 한다. 그때는 이미 선거가 끝난다"며 모든 의혹을 즉각적이고 투명하게 밝힐 수 있는 공개검증을 제안했다.

bj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