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임정엽 전북도지사 후보 "전북 쌀·트럭, 북한에 보내자"

송고시간2018-05-29 13:43

(전주=연합뉴스) 홍인철 기자 = 민주평화당 임정엽 전북도지사 후보는 29일 "전북의 한우와 쌀 등 생산품을 현대자동차 전주공장 트럭으로 실어 북한에 보내자"고 제안했다.

기자회견하는 민주평화당 임정엽 전북도지사 후보
기자회견하는 민주평화당 임정엽 전북도지사 후보

임정엽 후보는 이날 도의회 기자회견에서 "남북정상회담에 이은 북미정상회담 재추진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상호 신뢰회복을 위해 남북 교류협력으로 확고히 뒷받침해야 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풍년 등으로 남아도는 전북의 쌀과 판로에 어려움을 겪는 현대자동차 전주공장 트럭을 북한에 보내고 북한의 광물자원을 받는다면 전북경제 회생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한다.

임 후보는 "최근 현대차 전주공장의 중형트럭 생산량이 하루 180대에서 120대로 30% 이상 줄어들었고 조업일수 감소, 타 지역 전환배치 등으로 현대차에 대한 도민의 우려가 높다"고 부연했다.

그러면서 "다음 달 16일은 고(故) 정주영 명예회장이 소 떼를 현대차 트럭에 싣고 방북한 지 20주년이 되는 날"이라면서 "(정부와 지자체가 참여하는) 남북교류협력회의를 구성해 이런 방안을 논의하자"고 덧붙였다.

ich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