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나라장터' 데이터 품질 인증…정부기관 최초 데이터 3대 인증

송고시간2018-05-29 11:00

'나라장터' 데이터 품질 인증…정부기관 최초 데이터 3대 인증 - 1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조달청은 29일 국가종합전자조달 시스템인 '나라장터'가 한국데이터진흥원의 데이터품질인증(DQC-V)을 얻었다고 밝혔다.

한국데이터진흥원의 데이터품질인증(DQC-V)은 민간과 공공기관에서 구축·활용 중인 데이터값의 품질을 인증하는 제도로, 조달청은 정부기관 최초로 '플래티넘 클래스'를 받았다.

조달청은 2015년 데이터관리인증(DQC-M), 2016년 데이터보안인증(DQC-S), 이번에 데이터품질인증(DQC-V)을 획득해 정부기관 최초로 데이터 3대 인증을 모두 얻었다.

공공데이터는 공공데이터 포털 등을 통해 양적으로는 많이 개방되고 있지만, 개방 데이터를 활용해 좋은 결과를 내려면 데이터의 품질이 좋아야 한다는 과제를 안고 있다.

조달청은 이번 인증을 얻기 위해 데이터 품질정비와 예방활동을 벌여 부정당업체와의 계약 등 입찰과정에서의 오류를 미연에 방지했으며, 수요자 중심의 가치 있는 데이터를 개방해 기업들이 공공데이터를 활용한 사업을 발굴하도록 지원하는 역할도 할 것으로 기대한다.

나라장터는 5만2천여 공공기관과 37만여 조달기업이 사용하는 전자조달 시스템으로 입찰참가업체 등록정보, 입찰·심사·계약정보 등 핵심적인 조달정보를 보유하고 있다.

조달청은 앞으로 데이터 품질관리를 다른 시스템으로 확산하고 여타 공공기관에 전파하는 등 4차 산업혁명 시대에 필요한 양질의 공공데이터를 공공·민간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할 계획이다.

ye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