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주택시장 양극화…1~4월 착공·준공 수도권 늘고, 지방 줄고

송고시간2018-05-29 11:00

(세종=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 수도권에 주택 공급이 몰리면서 올해 들어 4월까지 누적 주택 착공 및 준공 실적이 작년에 비해 40%가량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1~4월 수도권 주택 착공 물량은 8만4천663호로 작년 동기 6만1천238호 대비 38.3%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달 한달만 봤을 때 수도권 착공 실적은 2만4천831호로 작년 동기 대비 58.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지방은 1~4월 누적 착공 물량이 6만147호로 작년 동기 7만2천642호 대비 17.2% 줄었고 4월 한달 물량은 1만8천433호로 1.8% 증가했다.

준공(입주) 물량도 수도권 위주로 늘었다.

수도권의 1~4월 누적 준공 물량은 9만3천545호로 작년 동기 6만5천618호에 비해 42.6% 증가했다.

4월 한달 실적은 2만373호로 작년 4월에 비해 11.8% 늘었다.

지방은 1~4월 누적 물량이 10만3천551호로 작년 동기에 비해 14.8% 증가했으나 4월 한달 실적은 2만1천970호로 작년 동기와 비교해 29.9% 감소했다.

1~4월 공동주택 분양 실적도 수도권은 5만332호로 작년 동기보다 73.5%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지방의 경우 4만1천570호로 작년 대비 12.6% 증가하는 데 그쳤다.

다만 4월 한달만 봤을 때 지방의 분양 물량은 1만6천700호로 작년 4월보다 116.7% 증가했다.

수도권의 4월 분양 물량은 8천529호로 작년 동기 대비 40.1% 늘었다.

1~4월 주택 인허가 물량의 경우 수도권은 8만5천107호로 작년 동기와 변화가 거의 없었고(-0.0%) 지방은 8만1천201호로 작년 같은 기간에 비해 18.4%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교통부 제공]

[국토교통부 제공]

banan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