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최강희-고준, KBS 단막극 '너무 한낮의 연애' 주연

송고시간2018-05-29 09:31

최강희(왼쪽)와 고준
최강희(왼쪽)와 고준

[연합뉴스 자료사진과 비에스컴퍼니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배우 최강희(41)와 고준(40)이 KBS 2TV 드라마 스페셜 '너무 한낮의 연애'에서 만난다.

드라마 홍보사 와이트리컴퍼니는 두 사람 캐스팅 소식을 알리며 이 드라마는 "추억을 나눈 두 남녀가 19년 만에 재회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단막극"이라고 29일 소개했다.

최강희는 여주인공 양희를, 고준은 남주인공 필용을 연기한다.

필용은 대기업 영업 팀장으로 어느 날 갑자기 뜻하지 않게 좌천까지 당하는 인물이다. 일에 치여 여유 없이 살던 그의 앞에 대학 시절 만나던 양희가 나타나면서 지난 삶의 궤적을 돌아보게 된다.

오는 9월 방송 예정.

lis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