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면천두견주·한산소곡주·계룡백일주…충남 최고 술은

송고시간2018-05-29 09:36

충남도, 10대 대표 술 선정해 홍보·판매 지원

충남 술 시음회
충남 술 시음회

[충남도 제공=연합뉴스]

(홍성=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충남도가 우수 전통주의 소비를 촉진하고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대표 술 지원에 나선다.

도는 최근 한국전통주연구소에서 탁주류, 약주류, 증류주류 등을 대상으로 '2018 충남술 톱 10' 선정을 위한 시음회를 열었다고 29일 밝혔다.

도내 80곳의 양조업체가 출품한 120개의 주품(탁주 35개·약주 60개·증류주 25개)을 대상으로 맛, 향, 제조방법, 국산 누룩 및 입국 사용 여부, 지역농산물 사용 비율 등에 대한 평가가 이뤄졌다.

도는 다음 달 중순 일반인, 양조인, 전문가를 상대로 2차 시음회를 거쳐 충남을 대표하는 10개의 술을 선정한다.

당진 면천두견주
당진 면천두견주

[당진시 제공=연합뉴스]

선정된 주품에 대해 홍보자료 제작, 주점 및 홍보장소 브로슈어 배포, 갤러리 홍보, 주점 및 교육기관 프로모션, 각종 축제 등 행사 판매를 지원한다.

박병희 도 농정국장은 "이 사업을 통해 충남 술의 우수성을 전국에 알릴 것"이라며 "농식품부에서 설립을 추진 중인 '(가칭)국립주류산업진흥원'을 유치해 충남도가 주류 산업의 메카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도는 국가지정무형문화재이자 남북정상회담 만찬주로 알려진 면천두견주를 비롯해 5개의 도 지정무형문화재(한산소곡주·계룡백일주·금산인삼백주·청양구기자주·아산연엽주)와 7명의 식품명인(주류 5명·식품류 1명·한과류 1명)을 보유하고 있다.

서천 한산소곡주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천 한산소곡주 [연합뉴스 자료사진]

2015년 기준 도내 전통주 매출액은 전국 3위로, 도는 2016년 '충남 지역전통주산업 육성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해 전통주의 제조·가공과 홍보·마케팅 등을 지원해 오고 있다.

jyo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