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낮 최고 29도' 초여름 더위…중부 내륙 오후 소나기

송고시간2018-05-29 05:26

청계천은 벌써 여름
청계천은 벌써 여름

(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초여름 같은 더위가 이어지며 자외선 지수도 '나쁨' 수준을 보인 27일 서울 중구 청계천에서 시민들이 따가운 햇볕을 피해 그늘 밑에서 휴식을 취하고 있다. 2018.5.29
kane@yna.co.kr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화요일인 29일 전국에 구름이 많고 경기 동부·강원 영서·경북 북부 내륙에는 오후에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서울·경기도·강원 영서는 아침까지, 제주도는 오전까지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경기 동부·강원 영서·경북 북부 내륙 5㎜ 내외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전국 주요 지역의 기온은 서울 19.6도, 인천 18.4도, 수원 19.4도, 춘천 19.2도, 강릉 16.2도, 청주 20.4도, 대전 18.6도, 전주 17.3도, 광주 19.3도, 제주 20.7도, 대구 17.4도, 부산 17.9도, 울산 17.6도, 창원 17.9도 등이다.

낮 최고 기온은 21∼29도로 전날(19.1∼30.6도)과 비슷한 초여름 더위가 이어지겠다.

당분간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은 기온 분포를 보이겠고,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 차가 클 전망이어서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기상청은 당부했다.

미세먼지 농도는 부산·울산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다만 수도권·강원 영서·충북·전북은 오전에 '나쁨' 수준의 농도가 나타날 수 있다.

당분간 바닷물 높이가 높은 기간이니 남해안 저지대에서는 밀물 때 침수피해가 없도록 주의해야겠다.

전 해상에는 짙은 안개가 끼겠다. 해안과 일부 내륙에도 안개가 끼는 곳이 있어 교통안전에 신경 써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 0.5m, 남해·동해 앞바다 0.5∼1.0m로 일겠다. 먼바다 파고는 서해 0.5∼1.0m, 남해 0.5∼2.0m, 동해 0.5∼1.5m다.

p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