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시 '스마트시티' 노하우, 필리핀 마닐라에 전수

송고시간2018-05-29 06:00

초고속 자가정보통신망·지능형 사이버보안체계 등 소개

(서울=연합뉴스) 윤고은 기자 = 서울시의 전자정부 노하우가 필리핀 수도 마닐라시에 전수된다.

서울시는 필리핀 마닐라개발청 초청으로 29일부터 3박4일간 마닐라시를 방문, 서울시의 스마트시티 조성 노하우와 사례를 현지에서 직접 전수한다고 밝혔다.

서울시 관계자들이 초고속 자가정보통신망부터 공공 와이파이(WiFi), 폐쇄회로(CC)TV 통합관제센터와 지능형 사이버보안체계까지 서울형 스마트시티 모델을 소개하고 협력사항을 토론, 논의할 계획이다.

초고속 자가정보통신망은 지하철 터널을 이용해 서울시와 25개 자치구, 주민센터를 연결하는 광통신망으로 사물인터넷(IoT) 등 스마트시티 서비스 제공을 위한 핵심 인프라다.

지능형교통정보시스템(ITS)은 센서, 통신 등 첨단 정보통신기술(ICT)을 통해 교통 체증, 교통 단속 등 도시교통 문제에 효과적으로 대응하는 시스템이다.

시는 특히 서울스마트시티 수출협의회(SAPCON) 소속 기업들이 가진 기술력과 경쟁력을 소개, 국내 우수 ICT기업의 해외진출 기회도 모색한다.

김태균 서울시 정보기획관은 "천만 인구의 서울시와 1천200만의 마닐라시는 교통, 안전, 환경 등 많은 도시문제를 공유하고 있는 만큼 협력할 여지도 넓다"며 "서울의 선진 스마트 기술을 매개로 마닐라시와 교류 보폭을 넓히는 것은 물론 국내 ICT 기업의 세계 진출 관문도 넓혀가겠다"고 말했다.

prett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