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내리막길 속도 못줄인 트레일러에 10중 추돌…11명 부상(종합)

송고시간2018-05-24 09:18

(부산=연합뉴스) 차근호 기자 = 사고가 잇따르는 부산 신모라교차로 일대 내리막에서 10중 추돌사고가 발생해 11명이 다쳤다.

24일 부산 사상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15분께 부산 사상구 신모라사거리에서 내리막길을 내려오던 25t 트레일러가 신호대기를 위해 정차 중인 차량을 덮쳤다.

10중 추돌 사고 모라교차로
10중 추돌 사고 모라교차로

[부산소방안전본부 제공=연합뉴스]

이 사고로 정차 중이던 차량 9대가 연쇄 추돌하면서 모두 10중 추돌사고가 발생했다.

출동한 119구조대원은 사고 차량의 운전자 등 모두 11명을 인근 병원으로 옮겼다.

부상자 모두 경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출근길 사고가 발생하면서 이날 모라교차로 일대는 1시간 넘게 차량 정체가 지속해 시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경찰은 트레일러가 속도를 줄이지 못해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사고 지역 주변의 신모라교차로에서 백양터널로 이어지는 일대 내리막길은 20∼30도의 급경사로 운전자들에게는 '공포의 도로'다.

10중 추돌 사고 발생한 모라교차로
10중 추돌 사고 발생한 모라교차로

[부산지방경찰청 제공=연합뉴스]

부산 사상구청이 국토교통부 교통안전시범지역으로 각종 안전시설 설치를 2015년 완료했지만 사고가 이어지고 있다.

2015년에는 이곳에서 5대의 차량이 연쇄 충돌하는 사고가 나 5명이 다치기도 했다.

당시에도 내리막길을 내려오던 냉동탑차가 신호를 위반하고 교차로에 진입해 사고가 발생했는데 냉동 탑차 기사는 "브레이크를 밟았는데도 내리막길에서 브레이크 밀림 현상이 발생해 사고가 났다"고 진술했다.

[부산 북부소방서 제공]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Abt8g5N6JkE

read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